No image
18.1.7 바쁜 삶
바쁜 삶 현대인들은 참 바쁘게 삽니다.남녀노소 모두가 바쁩니다.바쁜 것이 능력 있는 것 같지만,바쁨으로 인해 잃는 것이있음을 알아야 합니다. 가족과 식사하는 시간을 잃고,대화도 잃고,건강도 잃고,여유도 잃고,기도도 잃습니다. 이런 소중한 것들을 잃고 있다면바쁨은 나쁜 것이 됩니다. 바쁨을 거슬러,잃고 있는 소중한 것들을 되찾겠다는결단과 행동이 필요합니다.
snchurch2018-01-104
No image
17.12.31 더 나은 삶을 위한 복기
더 나은 삶을 위한 복기 바둑에 대해서 잘 모르지만, 바둑 경기가 다 끝나면승자나 패자나 꼭 하는 일이 있습니다. 복기.복기는 첫 수부터 마지막 수까지 둔 것을차례대로 돌아보는 시간입니다.뭐하러 시간 아깝게 복기할까 생각하지만, 복기는실력 향상을 위해 승자나 패자에게 꼭 필요한 시간입니다. 삶에도 복기가 필요합니다.더 나은 내일을 위해 지나온 삶을 돌아보고..
snchurch2018-01-023
No image
17.12.24 하늘에는 영광, 땅에는 평화...
하늘에는 영광, 땅에는 평화... 아기 예수께서 이 땅에 오셨을 때,천사들은 목자들에게 온 백성에게 미칠큰 기쁨의 소식을 전했습니다.오늘 다윗의 동네에 너희를 위하여 구주가 나셨으니곧 그리스도 주시니라. 예수께서 이 땅에 오신 것은 평화 없는 땅에평화를 주시기 위함입니다. 우리는 평화가 깨진 세상에 살고 있습니다.나 자신과의 평화, 사람과 사람 사이의 평화..
snchurch2017-12-285
No image
10/22(주) 극복
극 복뽑아 쓰는 티슈 한 장을 그녀에게 건내 주는 것이 고작 내가 할 수 있는 일이었다. 친구에게 섭섭한 일이 있었다. 이런저런 주변의 힘든 이야기를 하면서 흘린 눈물이었지만, 그 섭섭한 일로 흘리는 눈물이 섞여있음을 30년 가까이 함께한 나는 알 수 있었다. "회사 끝나고 차 한 잔 하면서 수다나 떨자" 곁에 있어 주고 싶은 마음에 전화를 했었다.고양리 ..
장원종2017-10-279
No image
10/15(주)
피택 선거 공지사항투표자격교회등록 6개월 이상(17.4.19 이전 등록자)청년부 이상의 세례교인 투표방법선거인명부확인 후 투표용지 2매(안수집사와 권사)를 받으시고투표할 후보 사진 오른쪼 빈칸에 동그라미로 표시하면 됩니다.개인이 투표할 수 있는 인원수는 안수집사 2명과 권사 6명이고 인원수를 초과하여 투표할 경우는 무효표가 됩니다. 선출방법선거참여자의 과반..
장원종2017-10-272
No image
10/8(주) 직분자가 된다는 것은
권사,안수집사가 된다는 것은, 더 낮아지고,더 섬기고,더 대접하고,더 본이 되고,더 포기하고,더 참고,더 세워주고,더 용서하고,더 이해하고,더 품고,더 나누고,더 돌보고,더 희생하고,더 기도하는것입니다.
장원종2017-10-275
10/1(주)
사진을 첨부합니다.
장원종2017-10-274
No image
9/24(주) 요즘
요 즘 경제침체,나라 안팎의 사건, 사고와 천재지변이끊이지 않는다. 폭행사기살인갑질비방고소블랙리스트핵전쟁 위협우박미세먼지 홍수가뭄화산 폭발기아전쟁내전전염병지진허리케인...그러므로 깨어 있으라(막13:35)
장원종2017-10-271
No image
9/17(주) 잔치
잔 치 아버지께서 돌아가시지도 않았는데유산을 요구한 아들이 있었습니다. 아들은 물려받은 유산을 현금화해서 집을 떠났습니다.아버지를 떠나 더 나은 삶을 기대했지만,그는 방탕한 삶으로 재산을 낭비하다가 결국 탕진하고 말았습니다. 자신의 힘으로 일어서보려고 했지만,엎친데 덮친격으로 큰 흉년이 들고,친구들도 등을 돌렸습니다. 그 때 아들은 자신의 잘못을 깨닫고 아..
장원종2017-09-1927
No image
9/10(주) 목격자와 증인
목격자와 증인 ‘여중생 폭행사건’이 우리 사회 이슈가 되고 있습니다.너무 끔찍해서 과연 여학생들이한 일일까 의심이 될 정도입니다. 더욱 우리를 안타깝게 하는 소식은폭력의 장면을 본 어른들의 침묵입니다. 말리거나신고했어야 했는데,그냥 지나쳤습니다.말릴 용기가 없었다면신고는 했어야 했는데...목격을 하고도 신고하지 않는무관심과 침묵이문제를 키웠습니다. 목격을 ..
장원종2017-09-1410
No image
9/3(주) 추수의 계절
추수의 계절에 봄에 씨를 뿌리고,여름 내내 정성 드려 가꾸고,가을에는 추수를 합니다. 강물은 만나는 모든 것을공부하고 낮은 곳으로 흘러바다가 된다는 글이 있습니다.강물은 무엇이든 그냥 스쳐 보내지 않고자신을 스치는 모든 것을 공부하고배운다는 뜻입니다. 가을의 높고 맑고, 푸른 하늘과시원하고 상쾌한 공기를 마시며문득 생각해 봅니다. 추수의 계절, 가을에나는 ..
장원종2017-09-147
No image
8/27(주) 칼럼
99년부터 가족 구원을 위해 기도했습니다. 중학교 1학년 시절 교회를 다니기 시작할 당시에 친가와 외가를 통틀어 신앙생활을 하는 사람은 저밖에 없었습니다. 대부분 불교이거나 무교였습니다. 대학에 입학하면서 가족구원에 대한 마음이 간절했습니다. 그래서 그 때부터 가족들에게 신앙생활을 권유하고 기도하기 시작했습니다. 첫 열매로 어머니가 교회에 나오셨고, 2년 ..
장원종2017-09-147
No image
8/20(주) 칼럼
바쁨, 분주함, 쫓김 위에 단어들은 현대인들의 삶을 잘 표현하고 있다.일이 없어 한가한 것 보다는 일이 있어 바쁜 것이 낫다고... 하지만 우리는 너무 바쁘게 산다. 과학기술이 발전하면서우리는 여유 있는 삶을 기대했지만, 여유가 있기는커녕내일의 시간도 끌어 써야 할 상황이다. 바쁘게 살다보면 놓치는 것이 한 둘이 아니다.가족을 위해서 바쁘다 하지만, 가족과..
장원종2017-09-143
No image
8/13(주) 예비성도를 초대하세요.
예비성도를 초대하세요(9월17일). 지난주 화요일에 우리 교회 앞을 서성이는여호와 증인들을 봤습니다.곱게 차려 입고 손에는 전도지와 부채를들고 가가호호 전도 중이었습니다.그날도 참 더웠는데... 찜통 속에도 이단들은쉬지 않고 전도합니다. 그들은더워도추워도쉬지 않고 전도합니다.전도의 중요성과 시급성을그들에게서 배웁니다. 믿지 않는 사람에게예수님을 소개하는 것..
장원종2017-08-258
No image
8/6 중고등부 여름수련회 후기
여름 수련회를 다녀와서...(중고등부) 숙소가 넓고 공기도 좋아서 너무 좋았습니다. 이번 수련회를 통해서 아이들과 더 친해졌으며, 단합도 잘 되어서 좋았고, 목사님과 다른 선생님들을 통해 프로그램도 재미있게 진행되어서 너무나 좋았습니다.물론 예배는 조금 길어서 힘들기도 했지만, 중고등부 예배시간에 배우지 못했던 것들을 새롭게 배우게 된 점은 좋았습니다. _..
장원종2017-08-1113
No image
7/30(주) 청년부 수련회를 다녀와서
청년부 수련회를 다녀와서... (주제: 성공이란 무엇인가?) 좋은 학교에 가는 것, 인정받는 것, 돈을 많이 버는 것, 유명해 지는 것...'성공', 세상을 살면서 누구나 이루고 싶은 목표이다.그러나 우리가 생각하는 그 '성공'이라는 것이누구를 위한 것인지, 왜 이루어야 하는지그 주체와 목적을 생각하지 않고 있다.혹은 오로지 &..
장원종2017-08-0114
No image
수련회
수 련 회 유난히 무더운 이번 여름올해도 변함없이 교회학교는 수련회를 떠납니다. 오늘 중고등부를 시작해서일 주일 내내청년부와 유초등부 성경학교가 이어집니다.2박 3일이라는 시간,결코 짧지 않은 시간을선생님, 친구들과 함게 보내게 됩니다. 좋은 환경에서 지내다가다소 불편하고 마음대로 할 수 없는 시간이지만학생 시절에 잊혀 지지 않는 좋은 추억거리가되었으면 좋..
장원종2017-07-2510
No image
하나님의 양자 됨
은 혜, 입양을 모르고는기독교를 제대로 이해할 수 없다.하나님이 우리에게 주신 가장 큰 선물은우리를 자녀로 삼아 주신 것이다._ J.I. 패커
장원종2017-07-215
No image
7/9(주) 안수집사, 권사 피택선거
올해 우리 교회는안수집사, 권사를 피택하려고 합니다. 네가 혼자 할 수 없으리라(출18:18) 너희가 짐을 서로 지라그리하여 그리스도의 법을 성취하라(갈6:2) 형제들아 너희 가운데서 성령과 지혜가 충만하여 칭찬받는사람 일곱을 택하라 우리가 이 일을 그들에게 맡기고우리는 오로지 기도하는 일과 말씀 사역에 힘쓰리라 하니(행6:3-4) ▣ 피택인원_ 안수집사 ..
장원종2017-07-215
No image
7/2(주) 새가족반 수료 후 느낀 점
새가족반 수료 후 느낀 점 안녕하세요 이자숙 권사입니다.먼저 삼능 교회로 인도해주신하나님께 감사를 올립니다.부족한 저를 목사님을 비롯하여여러 믿음의 형제들이기쁨으로 맞아주시고 사랑하여 주심 감사합니다.새신자반을 하면서 두 분 장로님을 통해많은 것들을 깨달을 수 있었고,주님께 더 가까이 나아갈 수 있었습니다.또한 믿음의 형제들과 협력할 수 있도록이끌어 주심을..
장원종2017-07-045